블루컨투어메이크업

 
작성일 : 19-03-20 12:46
[헤어라인] 반영구 헤어라인 리터치 받았다 / 블루컨투어 헤어라인문신
 글쓴이 : 블루컨투어
조회 : 3,327  

 

 

 

 

 

 

1.jpg

 

사실 받기는 2월쯤 받았는데 이제야 쓴다!

 

헤어라인 반영구 리터치 받은 부위의 유지상황이 궁금했기 때문에.

 

리터치를 받고 나서인지 이제 멀끔하게 내 헤어라인같이 되었다.

 

 

그리고 지난 번 반영구 헤어라인 리뷰가 비공개처리되어서 무슨 일인가했더니

 

의료기관이 아닌 곳에서 하는 반영구시술은 리뷰하면 안된다고? 안내가 왔더라고.

 

그래서 이의신청을 했다. 여기는 불법으로 하는 곳이 아니라

 

연계된 시설이지 않느냐 하고..  흠

 

 

 

 

 

2.jpg



지난 번 1차 받고 만족스러웠지만 그때 일부러 탈각될 것을 감안해서 앞부분 쪽은 너무 쎄게 안해주셨다고 했다.

탈락되는 위치가 달라서 앞부분만 찐하게 라인이 남아버리면 어색해질 수 있다고 하셔서

 

그라데이션처럼? 해주셨던지라

 

저렇게 싹 넘기면 비는 부분이 조금 있었다.

 

이번 리터치땐 저 부분을 마저 채우는 걸로...

 

 

 

 

 

3.jpg

 

4.jpg



대기하는 동안 차나 네스프레소도 마실 수 있었지만..

오래 누워있다보면 화장실 가고싶어질까봐 마시지 않았다.

 

대기중인 손님이 많아서 (인기가 넘 많은듯.. 나 왔을 때도 예약자분들이 많이 있었다 +_+)

 

다른 층의 베드에서 1차 마취를 받게 되었다.

 

 

 

 

 

5.jpg



또 다시 시작된 비닐에 둘러진 삼각김밥 타임...

1차 마취, 2차 마취를 하는데 2차 마취가 좀 더 아프다.

 

 

 

 

 

6.jpg

 

7.jpg



1차 마취크림 타임을 보내고 있는데 원래 층에 자리가 났다고 해서

자리를 옮겼다. 짐은 보관함이 따로 있어서 그곳에 다 보관했음.

 

 

 

 

 

8.jpg



1차 마취가 끝나고 나서 마취크림을 닦아내고,

1회용 니들을 확인시켜주신 뒤

 

갉갉갉 라인을 긁어주신 뒤에 2차 마취를 시작했다.

 

 

 

 

 

9.jpg



지난 번 니들 긁는 소리가 너무 무서웠어서 이어폰 준비해오시면 좋다고 했던 게 기억나서

이번엔 이어폰을 지참했다.. 노래를 들었지만

 

니들 소리는 여전히 나더라도.. 미묘하게 소름끼치는 소리다.

 

 

다행히 마취를 좀 해둔 상태라 엄청 아프진않았다.

 

 

색소가 들어갈 자리에 꼼꼼히 긁어주시면서 담당해주시는 관리선생님께서

 

여기가 압구정 반영구센터중에서 유명하기도 하고 티 안나게 자연스럽게 한다고 해서

 

모델들이나 연예인들도 사비를 들여서 몰래 샥샥 받으러 많이들 오신다고 했다.

 

그런데 그런 경우엔 협찬처리가 아니라 본인이 직접 오시는 분들이 많아서

 

인증샷 같은 걸 못찍게 하신다고... 아쉬워하심.

 

인증샷 찍어서 센터에 걸어두고 그러면 그게 또 소속사 쪽에서 돈을 지불하고 뭐 그런 복잡한 게 있나보다.

 

 

연예인, 모델분들 말고도 승무원이나 아나운서분들도 깔끔한 라인을 위해서

 

헤어라인 반영구나 눈썹문신을 받으러 많이들 오신다 하셨음.

 

 

 

 

 

10.jpg

 

11.jpg



2차 마취까지 끝나고 크림을 꼼꼼히 닦아주셨다.

막 엄청 아픈 건 아닌데 아무래도 살을 긁어낸거라 그런지 얼얼하다..... 흐

 

 

 

 

 

12.jpg

 

13.jpg



이제 본격적인 색소 입히는 타임..

리뷰 상으로는 굉장히 후딱인 것 같지만

 

1차와 2차 마취까지 해서 거의 2시간 가량 걸리기 때문에...

 

오래 누워있어서 허리가 좀 아프기도 하다.

 

 

여기 올 때는 꼭 편한 옷을 입고 오자.

 

 

 

 

 

14.jpg



색소를 다 입히고 나서 닦아내기 전에 한 컷 찍어보았다.

제대로 잘 먹은 것 같다.

 

 

 

 

 

15.jpg

 

16.jpg



다 물티슈로 꼼꼼하게 닦아주신 뒤에

자연스럽게 다 메꿔진 헤어라인.

 

너무 막 매직으로 그은 것 같은

 

부자연스러운 라인이 아니라서 마음에 든다.

 

 

미용실가서 머리 감겨주시는 정도로 가까이서 오래 봐야

 

헤어라인 반영구를 한 줄 알고

 

그냥 보통 얼핏얼핏 보면 티가 거의 안나서 자연스럽다.

 

 

 

 

 

17.jpg

 

18.jpg



어느 각도로 봐도 괜찮음.

너무 유별스럽게 새까많지 않아서 괜찮네.

 

 

 

 

 

19.jpg

 

20.jpg



주변에 헤어라인 반영구 문신 하려는 사람이 있으면

요즘 계속 여기 블루컨투어를 추천하고 있다.

 

 

사실 리뷰를 쓰면서도 이번에도 제재받으면 어쩌나 조금 걱정이 되지만

 

일단 만족스럽게 받았으니 리뷰를 남기고 본다.

 

 

헤어라인 문신은 압구정 블루컨투어를 추천한다!